?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02_02_01_1.jpg
1코스 시작부분까지는 항구에서 지리해변으로 길을 잡아 올라오다 보면 등산로 코스를 가리키는 표지판이 보이고 슬로길 코스도 겸해서 올라갈 수 있습니다. 도청리의 마을을 거쳐 잘 포장된 도로를 따라 등산코스가 시작됩니다.
 
02_02_01_2.jpg
5분 정도 올라가다보면 청산중학교 못 미쳐 이정표가 보입니다. 이정표를 따라 왼쪽 길로 들어서보겠습니다. 선음약수터까지 1.1km까지라고 표지판에 있습니다. 등산로 초입부분에서 바라본 도청리 마을 모습입니다. 어촌마을답게 바다가 보이고 가옥이 옹기종기 모여 있습니다.
 
02_02_01_3.jpg 02_02_01_4.jpg

처음 등산로를 오르면 좌우에 갈대밭이 많이 보입니다. 청산도에는 나무가 많이 있습니다. 소나무 숲 사이로 등산로가 나 있는데, 이 길을 올라가면 됩니다. 선음약수터로 가는 표지판이 보입니다. 등산로 1-A와 1-B 코스 모두 선음약수터를 지나야합니다.

 
02_02_01_5.jpg
선음약수터입니다. 잠깐 목을 축이고 길을 재촉해봅니다. 청산도에서 가장 긴 코스라 슬로 슬로 보다는 조금 빠르게 걸어야 합니다. 약수터를 지나면 돌담길이 나오는데, 등산로의 폭이 좁아 한사람씩 지나가야 합니다.
 
02_02_01_6.jpg
돌계단으로 만들어진 등산로를 지나면 돌길이 시작됩니다. 불규칙한 돌들이 길을 형성합니다. 계속 서둘러 올라가 보겠습니다. 도청리에서 출발한지 30분 정도 되어 대선산 분기점에 도착했습니다. 고성산은 500M, 보적산은 28km 남았네요.
 
02_02_01_7.jpg
고성산 등산로에서 바라본 부흥리, 신풍리 마을 일대의 모습입니다. 주변으로 눈을 돌려보니 읍리와 당리 마을도 한 눈에 보입니다.
 
02_02_01_8.jpg 02_02_01_9.jpg

등산을 시작한지 1시간여만에 도착한 마당바위입니다. 마당바위 아래 절벽에 가까운 모습니다. 등에 옷이 달라붙을 정도로 땀이 납니다. 시원한 바람으로 잠시 땀을 식혀봅니다. 매우 큰 바위들이 곳곳에 놓여 있습니다. 바위들을 따라 등산을 계속해 보겠습니다.

 
02_02_01_10.jpg
가볍게 산책하는 기분으로 걷습니다. 고성산 정상에 도착했습니다. 고성산 정상 부근은 돌담들이 정상을 둘러싸고 있습니다.
해발 310M의 비석이 보입니다. 도청리부터 시작해서 2시간 약간 안되게 올라온 듯 합니다.
02_02_01_11.jpg
 
02_02_01_12.jpg
고성산에서 청산도 아래를 바라보니 오른편에 거북섬이 보이고 서편제 길도 한 눈에 들어옵니다. 고성산에서 보적산으로 가기 위해 산을 내려가다 보면 고성산 큰 바위와 마주칩니다.
 
02_02_01_13.jpg
고성산 하산로 입니다. 고성산에서 내려오면 지방도로가 나오고 읍리큰제 표지판과 함께 보적산 등산로가 시작됩니다.
 
02_02_01_14.jpg

읍리큰제 표지판입니다. 도청리에서부터 2시간 정도 걸려서 도착한 지점입니다. 보적산이 1.9Km 남았습니다. 보적산 등산로 초입부분을 따라 올라가면 됩니다.

02_02_01_15.jpg
02_02_01_16.jpg
등산로를 오르다 아래를 내려다보니 거북섬이 매우 선명하게 보입니다. 청계 구장마을 분기점에 도착했습니다. 보적산까지는 800M 남짓 됩니다.
 
02_02_01_17.jpg 02_02_01_18.jpg

보적산 등산로입니다. 햇살을 내리 쬐어가며 오르는 기분이 아주 상쾌합니다. 보적산 등산로에서 육지 쪽으로 바라 본 대성산과 대봉산의 모습입니다.
보적산 등산로에서 해안 쪽으로 바라본 범바위와 여서도의 모습입니다.

 
02_02_01_19.jpg

보적산 정상입니다. 바람이 몹시 심하게 불지만 청산도의 전체 모습을 다 감상할 수 있습니다. 해발 330M를 알리는 비석이 보입니다. 바람에 몸이 날린다는 표현을 쓰기에 알맞을 정도로 바람이 세니 겨울 산행을 하실 경우에는 가급적 주의가 필요합니다. 보적산 정상은 큰바위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오르고 내리는 길이 매우 험하니 각별한 주의가 요구됩니다.

02_02_01_20.jpg
 
02_02_01_21.jpg
보적산을 하산해서 범바위로 향해보도록 하겠습니다. 보적산 하산로에서 바라본 범바위를 따라 길을 걸으면 범바위 주차장에 도착하게 됩니다. 청산로에서 가장 긴 등산로 코스인 1-A 코스는 보적산 정상 부근의 난코스도 있으나 청산도 전역을 한눈에 감상할 수 있는 청산도 등산의 최대 매력포인트를 지니고 있습니다.
?

  1. 등산로 1-A코스 [도청리 > 선음약수터 > 고성산 > 보적산 > 범바위 > 권덕리]

    1코스 시작부분까지는 항구에서 지리해변으로 길을 잡아 올라오다 보면 등산로 코스를 가리키는 표지판이 보이고 슬로길 코스도 겸해서 올라갈 수 있습니다. 도청리의 마을을 거쳐 잘 포장된 도로를 따라 등산코스가 시작됩니다. 5분 정도 올라가다보면 청산중학교 못 미쳐 이정표가 보입니다. 이정표를 따라 왼쪽 길로 들어서보겠습니다. 선음약수터까지 1.1km까지라고 표지판에 있습니다. 등산로 초입부분에서 바라본 도청리 마을 모습입니다. 어촌마을답게 바다가 보이고 가옥이 옹기종기 모여 있습니다. 처음 등산로를 오르면 좌우에 갈대밭이 많이 보입니다. 청산도에는 나무가 많이 있습니다. 소나무 숲 사이로 등산로가 나 있는데, 이 길을 올라가면 됩니다. 선음약수터로 가는 표지판이 보입니다. 등산로 1-A와 1-B 코스 모두 선음약수터를 지나야합니다. 선음약수터입니다. 잠깐 목을 축이고 길을 재촉해봅니다. 청산도에서 가장 긴 코스라 슬로 슬로 보다는 조금 빠르게 걸어야 합니다. 약수터를 지나면 돌담길이 나오는데, 등산로의 폭이 좁아 한사...
    Date2014.04.02 By한바다 Views1567
    Read More
  2. 등산로 1-B코스 [ 도청리 > 대성산 > 대봉산 > 오산 > 신흥리 상산포 ]

    1코스 시작부분까지는 항구에서 지리해변으로 길을 잡아 올라오다 보면 등산로 코스를 가리키는 표지판이 보이고 슬로길 코스도 겸해서 올라갈 수 있습니다. 도청리의 마을을 거쳐 잘 포장된 도로를 따라 등산코스가 시작됩니다. 5분 정도 올라가다보면 청산중학교 못 미쳐 이정표가 보입니다. 이정표를 따라 왼쪽 길로 들어서보겠습니다. 선음약수터까지 1.1km까지라고 표지판에 있습니다. 청산중학교 분기점(표지판)에서 15M 정도 올라가면 두 갈래길이 나오는데, 좌측 길로 가면 됩니다. 잘 포장된 길을 따라 경치를 즐기면서 걸어보세요. 아직 눈이 다 녹지 않아 겨울 냄새가 확실히 풍깁니다. 포장도로에서부터 15분 정도 산행을 하면 포장길이 끝나고 흙길이 시작됩니다. 다시 표지판이 보입니다. 대성산까지 2.5km라고 쓰여 있습니다. 계속 올라가 보겠습니다. 돌길이 이어지는데, 청산도 산 대부분에서 볼 수 있는 장면입니다. 대봉산과 고성산으로 갈라지는 갈림길과 지판이 있습니다. 1-A코스와 1-B코스가 이 지점에서 갈립니다. 한참 올라오니 대성산 340M 지점이라는 푯말이 보입니다. 이전 ...
    Date2014.04.02 By한바다 Views1306
    Read More
  3. 등산로 2코스 [ 원동리 > 매봉산 > 상서리제 > 상서리 ]

    원동리 입구에 들어서자마자 우리를 반기는 거대한 나무가 보입니다. 본래는 약 200년 된 정자나무인 평나무가 있었으나 고사목이 되어 버리고 1962년 4월에 상서리 삼거리에서 귀목나무를 캐어다가 식목하여 현재에 이르고 있다고 합니다. 원동리 기념비입니다. 마을은 상당히 조용하면서도 농사를 짓는 마을 분위기가 곳곳에 내포되어 있습니다. 원동리 입구에 들어서면 원동리에 대한 유래를 소개해주는 비석이 있습니다. 이제부터 시작입니다. 마을 입구에 등산시점을 알리는 표지판이 보입니다. 표지판대로 따라가 보도록 하겠습니다. 좁은 골목길을 올라가면 등산로가 나타납니다. 원동리 가옥이 끝나는 지점에 이르면 작은 돌계단 오솔길이 나오고 오솔길 좌우로 작은 구들장논들이 있습니다. 등산로 초입부분입니다. 돌계단이 아닌 돌길입니다. 약 10분 정도 올라왔습니다. 지금부터 숲길이 시작됩니다. 약 2 0분 정도 올라가면 원동/청계 분기점이 나옵니다. 얼추 1Km 남짓 올라온 것 같습니다. 지금 보이는 구...
    Date2014.04.02 By한바다 Views1528
    Read More
  4. 등산로 3코스 [ 구장리 > 보적산 > 청계리 ]

    구장리 보적산장 뒤편으로 등산로가 시작됩니다. 다랭이논 사이로 등산로 길이 형성되어 있습니다. 다랭이논을 가까이서 보면서 등산을 할 수 있습니다. 다랭이논길이 끝나고 갈대밭이 시작됩니다. 갈대밭 길로 난 등산로입니다. 앞으로 더 나아가 보겠습니다. 보적산장에서 1.6km 올라온 지점입니다. 보적산으로 가려면 800M를 더 가야합니다. 등산로를 내려가는 길입니다. 3코스는 비교적 짧은 거리입니다. 등산로 끝 지점에 청계리 마을목장이 있습니다. 음메하며 울어대는 소를 보니 정겹기만 합니다. 뒤를 돌아보니 보적산 정상이 보입니다. 청산도 등산로 중에 가장 힘들지만 가장 보람 있었던 보적산. 범바위와 장기미해변(공룡알해변)으로 나누어지는 갈림 길에 도착했습니다. 걸어 내려가는 길에 포장도로가 이어지고 청계리 마을이 한눈에 들어옵니다.
    Date2014.04.02 By한바다 Views17210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Next ›
/ 1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XE Login